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
요약

어려서 글쓴이는 아버지에게 많이 맞았다.

글쓴이가 6학년이 되었을 때는 중학교 1학년 교과서를 하루에 한 과씩 외우는데, 그때 글쓴이는 영어 공부가 죽도록 싫어했었다.

하루는 글쓴이가 하소연을했지만 글쓴이의 어머니는 “너의 생물학적 아버지는 어쩔 수 없다. 위인이나 멋진 생각을 가진 저자를 정신적 아버지로 모셔라”라고 하셨다.

1983년 글쓴이는 대학을 휴학하고 아버지를 피해 도서관으로 달아나서 자신에게 가르침을 줄 책을 찾아 읽었다.

책을 읽다가 글쓴이는 앨빈 토플러가 21세기에는 정보화와 세계화의 시대가 될 것이라는 말에 영어 공부를 다시 시작했다.

세월이 흘러 글쓴이도 아버지가 되어서 아이들에게 매일 책을 읽어주며 책 읽는 습관을 기르게 했다.

아이들이 여름방학이 되자 글쓴이는 서점에 가서 아이들에게 책을 사주지만, 아이들의 숙제가 되지 않기 위해서 참견은 하지 않았다.

글쓴이는 아이들이 책에서 훌륭한 정신적 아버지를 만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.

 

원문: http://www.hani.co.kr/arti/opinion/column/961054.html#csidx99fb7b1ce8fdec8b775e4421280fd6b

 

 

 

내 생각

글쓴이가 쓴 글 중에서 “21세기에는 정보화와 세계화의 시대가 될 것이라는 말에 영어 공부를 다시 시작했다.”라는 말에 정말 공감이 되었다. 처음에는 나도 영어공부를 왜? 해야 하는지를 잘 몰랐지만 “앞으로 어떤 직장을 갖게 될지는 모르지만 외국에 있는 사람과 일할 수도 있고, 그 때가서 영어를 시작하면 늦는다”(이것과 비슷한 말)라는 말 때문에 시작하게 된 것 이어서 나와 좀 비슷한 것 같기 때문에 공감이 잘 된다.

 

 

제목 없음-1.png

 

출처: 김민식 PD “당신만 되는 영어 공부법이라고요?” | YES24 채널예스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616 못난 아비의 육아법 글을 읽고... file 하얀하늘 2020.09.08 4
» 못난 아비의 육아법 김민식 글 요약+자기생각_멋진나무 file 멋진나무 2020.09.08 5
614 김소월-태평양 wwwwwwwwwwwww 2020.09.08 5
613 속담 공부 file 충경 2020.09.07 3
612 9월 첫 주 한주점검(벚나무) 1 file 내일새싹학교 2020.09.07 1
611 김소월_노래, 시를 듣고(멋진나무) file 멋진나무 2020.09.07 2
610 9월 7일 김소월 시인의 못잊어 file 하얀하늘 2020.09.07 3
609 한주점검-태평양 1 file wwwwwwwwwwwww 2020.09.06 2
608 가을학기 2주차 수업 정리_멋진나무 1 file 멋진나무 2020.09.04 6
607 한 주 마무리 돌아보기 1 file 하얀하늘 2020.09.04 6
606 한주점 검(북극성) 1 북극성 2020.09.04 5
605 이번 주 느낌점, 배운점과 반일제 평가 file 하얀하늘 2020.08.28 7
604 한주 느낀점, 반일제 평가 -태평양 wwwwwwwwwwwww 2020.08.28 2
603 한주 평가, 반일제 평가(북극성) 북극성 2020.08.28 5
602 한주 소감, 반일제 수업 평가_멋진나무 file 멋진나무 2020.08.28 4
601 2020.8.18 멋진나비 file 멋.진.나.비 2020.08.18 11
600 노란별 (조현기 ) 가을 자람계획서 file 충경 2020.08.18 5
599 가을학기 자람계획(북극성) 북극성 2020.08.18 9
598 2020 가을학기 자람계획- 멋진나무 file 멋진나무 2020.08.18 1
597 2020 가을학기 계획 file 하얀하늘 2020.08.18 7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32 Next
/ 32
XE1.8.13 Layout1.1.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