조회 수 904 추천 수 0 댓글 6

모두들 흙부대집에 매진하느라 잊혀지고 있었지만,

사실 내일학교의 자랑인 카페형 교무실 Place C는 아직 미완이었습니다.


페인트칠을 하고 가구를 들여놓고 조명을 달아 지금도 충분히 멋진 공간이지만

이 공간을 설계하신 자람지도 선생님의 눈에는 모자라는 것 투성이!


심지어 벽에 만들어 둔 락카 용도의 붙박이 장에는 아직 문도 달려있지 않아서

공구가 가득 들어있는 슬픈 공간이 되어버렸지요.


하지만 내일학교에서 목공기술을 가진 한별샘은 흙부대집에 전념하셔야 했고...


그래서 흙부대집 자람관을 지을 때 함께하셨던 오홍배 목수님께서

흙부대집 공사 중 비오는 날이면 틈틈이!

흙부대집 공사가 끝나 다른 곳에 일하러 가신 사이에도 비가 올 때 충남에서 봉화까지 먼 길을 달려서!

와 주셔서 정말... 끝내준다고밖에는 말할 수 없는... 

멋진 설치미술 작품을 만들어주고는 홀연히 사라지셨답니다.


IMG_20141202_101747.jpg


IMG_20141202_101922.jpg


IMG_20141203_202103.jpg




내일학생들은 오목수님의 작업하는 모습을 보고 어깨너머로 여러 기술을 익혀

방과후 목공반을 자체적으로 만들어 자기 방에 놓을 대형 가구를 만들고 있다고 합니다.


_RTC5341.JPG




오목수님 너무너무 감사해요~!


저희는 또 비가 왔으면 좋겠어요(?!)




  • 자람지도선생님 2014.12.03 22:02
    밤 늦게까지 혼자서 책장 만든다고 작업하는 모습이 짜안 했습니다.. 그래도.. 자주 와서 만들거 많으니까.. 어서어서 자주자주 와요.. 여기 기다리는 사람 마안여~~~..(걍 와서 살아도 되..)
  • 오바다 2014.12.04 21:12
    마음을 전해주셔서 감사합니다

    처가 식구분들이 너무 많아 떨리긴하지만

    앞으로는 비가 안와도 자주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
  • 자람지도선생님 2014.12.05 15:36

    ㅎㅎㅎㅎㅎ 처가 식구분? ㅎㅎㅎ 손이 비면 언제든 와아~~.. 처가에서 큰놈으로 닭 잡아 줄께...ㅎㅎㅎㅎ

  • 기쁜빛 2014.12.06 13:13
    우와~~ 오목수님-바다님 자주 오세요!! ^^
    한의원부터 제1자람관, 제2자람관, Place-C까지 오목수님의 손길이 안 닿은 곳이 없네요~~ (앗, 그러고 보니 농장에도 도움을 주셨지요~!!)
  • 별하늘 2014.12.07 11:51
    책장이 너무 멋있어요~~ 덕분에 플레이스 c가 한층 더 살아난 것 같습니다!!
  • 하늘봄 2014.12.08 09:46
    오목수님 어깨너머로 배운 기술들이 좋다지요!

감사합니다

내일학교를 도와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!

  1. 아리야넷 유재석 대표님 (홈페이지 서버)

    Date2014.11.25 By내일학교 Views1024
    Read More
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
/ 2
XE1.8.13 Layout1.1.5